'융합경영'에 해당하는 글 1건


인터넷의 시대를 가만히 둘러보면 다윗과 골리앗의 싸움인 경우가 생각보다 많았다. 전통산업에는 긴 역사를 자랑하는 전통기업들이 버티고 있고, 인터넷이라는 신무기를 이용한 작은 기업들이 이런 커다란 기업들의 사업에 겁도 없이 덤벼들고는 한다. 이 싸움의 결과는 간혹은 혁신과 시대의 흐름을 타고 다윗이 승리하는 경우도 있지만, 많은 경우에는 보통 골리앗들이 승리한다. 하지만, 현재와 같이 변화가 빠른 시대에는 이런 다윗들이 수도 없이 나타나며, 이들의 공세에 결국에는 골리앗들이 몰락하는 경우가 점점 많아지고 있다.

이런 변화의 시대에 골리앗들은 어떤 길을 선택해야 할까? 개인적으로 지난 달 텍사스에서 있었던 SXSW 2011에서 펩시코가 좋은 선례를 보여준 듯하다. 펩시코는 혁신적인 개념을 내놓는 스타트업들과 경쟁을 하기 보다는 이들과의 협력을 선택하였다. 마케팅 R&D에 해당하는 파트를 아웃소싱하는 PepsiCo10 이라는 경연을 통해 톡톡튀는 아이디어와 실행력으로 무장한 작은 스타트업들의 지식도 얻고, 이들의 지원을 받아서 회사의 가치도 높인다. 그리고, 스타트업 입장에서도 커다란 회사의 막강한 지원을 받아서 성장할 수 있는 기회를 얻을 수 있다는 점에서 긍정적이다.

펩시코가 이 경연에서 선택한 회사 중 하나는 Evil Genius Design 라는 스타트업이었다. 고객들이 테마파크 등에서 긴 줄을 서고 있을 때 재미있는 쌍방향 경험을 하도록 한다는 내용이다. 모바일과 쿠폰을 이용한 게임 콘텐츠를 가지고 있는 이 회사는 커다란 회사들의 마케팅 부분에 자신들의 역량을 접목하여 많은 일을 할 수 있을 것이다. 

우리나라에도 점점 이와 같은 다윗과 골리앗의 협업이 많아지고는 있다. 과거처럼 일방적으로 커다란 기업들이 혁신하는 작은 기업의 아이템이나 아이디어를 빼앗아가지 말고, 이와 같이 혁신기업들을 도와주고 같이 동반성장을 하는 새로운 동반자 시대를 열어갈 수 있는 기업들의 시대가 오지 않을까?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WRITTEN BY
하이컨셉
미래는 하이컨셉, 하이터치의 세계라고 합니다. 너무 메마르고 딱딱한 이야기보다는 글로벌 시대에 어울리는 세계 각국의 이야기, 그리고 의학과 과학을 포함한 미래에 대한 이야기의 세계로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받은 트랙백이 없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