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세대 인터페이스에 있어서 가장 큰 화두가 되는 것은 뭐니뭐니해도 멀티터치 입니다.  아이폰/아이팟터치를 통해 세계적인 관심사가 되어버린 멀티터치 기술은 이제 윈도우 7의 정식판이 등장하고 마이크로소프트의 Surface가 일반화가 되면 아주 일상적인 기술이 될 것입니다.  이 블로그에서도 중요한 기술로 몇 차례 심층적인 소개를 한 바 있습니다.


연관글:
2009/06/03 - 멀티터치 웹의 시대는 이런 모습
2009/04/08 - 멀티터치 테이블 PC를 $350 달러에 제작합시다.
2009/02/28 - 터치기술의 미래는 어떻게 발전할까?


그런데, 일상적인 사용이 일어나기 전에 멀티터치 기술을 이용한 테이블을 만들면서 다양한 상업적인 적용 프로젝트를 통해 유명해지고 있는 회사가 등장했습니다.  Tactable 이라는 회사가 그 주인공입니다. 

Tactable의 홈 페이지


이 회사에서는 커다란 디스플레이에 멀티터치 센싱 기술을 접목해서 다양한 형태의 양방향 소통이 가능한 테이블을 만들어 내었습니다.  특히, 동시에 수십 개의 손가락과 물체 들이 상호작용할 수 있도록 한 특허와 기술이 핵심으로 여러가지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이 회사는 멀티터치와 관련하여 최고의 기술력을 자랑하는 MIT 미디어 랩(Media Lab)에서 8년 간의 혁신적인 연구와 양방향 상호작용에 대한 경험을 바탕으로 분사를 한 회사로 이미 미국와 영국 및 유럽에 다양한 형태로 진출을 하고 있습니다.

스프린트나 Accenture와 같은 일반적인 회사들 뿐만 아니라, 세계적인 공연을 기획하고 수행하는 Cirque du Soleil, 뉴욕의 현대미술관(Museum of Modern Art, MoMA),  리버티 과학센터(Liberty Science Center), 디트로이트 미술연구소(Detroit Institute of Art), 조지아 수족관(Georgia Aquarium) 등을 포함한 세계적인 박물관과 과학관 등을 중심으로 많은 프로젝트를 수행하고 있는 등 승승장구하고 있습니다.

미디어 쪽에서도 디즈니와 워너 브라더스, 디스커버리 채널 등과 같은 대표적인 세계적 방송사와 작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브리티쉬 텔레콤과 같은 소매 통신사와도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첨단기술과 과학, 그리고 예술의 만남, 여기에 더해 기획력이 어우러지는 너무나 멋진 회사가 아닌가요? 


Accenture Welcome Wall, London, England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WRITTEN BY
하이컨셉
미래는 하이컨셉, 하이터치의 세계라고 합니다. 너무 메마르고 딱딱한 이야기보다는 글로벌 시대에 어울리는 세계 각국의 이야기, 그리고 의학과 과학을 포함한 미래에 대한 이야기의 세계로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받은 트랙백이 없고 ,

오늘은 조금은 더 진도를 나가서 현재 한창 진행 중이거나 추진 중인 미래형 자동차 서비스에 대해서 알아보겠습니다. 

오늘 소개하는 차들은 대부분 MIT의 Media Lab에서 주도하는 미래형 차들의 개념적인 디자인으로 비교적 근미래에 적용될 수 있는 차부터 상당히 먼 미래에나 사용할 수 있는 차까지 다양합니다.  한 번 미래형 차들의 디자인에 흠뻑 빠져 보시기 바랍니다.

제일 먼저 소개할 프로젝트는 MIT에서 주도하는 SmartCity 프로젝트에 이용되는 CityCar 입니다.  CityCar는 2인승 전기자동차로 쌓아둘 수 있어서 주차공간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디자인이 되어 있습니다.  단방향으로 공용으로 이용할 수 있으며, 주로 도심지에서 이용하는 것을 목표로 합니다.  차를 접어서 보관할 수 있는 보관소는 도시 전체 주요지역마다 설치하는데, 특히 지하철이나 버스와 같은 기존의 도시교통 인프라와의 연계가 원활한 곳에 집중배치 됩니다.  자동차를 공항에서 이용하는 카트처럼 편리하게 쓸 수 있도록 하는 것이 목표입니다.








다음에 소개하는 차는 차와 도시, 그리고 사용자의 관계를 재설정하는 상당히 혁신적인 디자인을 가진 차입니다.  복합적인 외부의 구조가 부드럽게 부풀어지는 탑승자 부위를 보호하는 형태이며, 차의 지붕에 고리를 달아 걸어서 파킹을 한다는 개념입니다.


         






다음 차의 디자인 역시 부풀어 오르는 호일과 막을 이용하여 최대한 경량화를 한 차의 디자인입니다.  경량화를 통한 연료절감과 환경친화성을 극대화하는 것이 목표입니다.


   



신고

WRITTEN BY
하이컨셉
미래는 하이컨셉, 하이터치의 세계라고 합니다. 너무 메마르고 딱딱한 이야기보다는 글로벌 시대에 어울리는 세계 각국의 이야기, 그리고 의학과 과학을 포함한 미래에 대한 이야기의 세계로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받은 트랙백이 없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