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dget'에 해당하는 글 1건




환자 중심의 의료, 그리고 유헬스라는 단어가 여기저기에서 들려옵니다.  만성질환의 경우 상당부분 생활습관과 연관이 되어 있고, 생활습관병이라고 이야기 할 정도로 우리의 생활과 밀접하지만, 생각보다는 이런 부분이 부각되지 않고 성공사례도 많지 않은 것 같습니다.

물론 여기에는 국내 의료법의 문제가 가장 심각합니다.  환자 중심의 의료가 펼쳐질 수 없는 과도한 규제가 많기 때문입니다.  그렇지만, 단순히 제도 탓만 하기에는 최근의 아이폰 열풍에서 보듯이 기본적인 서비스와 사람들의 기본욕구에 대한 고민이 너무나 부족한 것은 아닐까요?  예를 들어, 건강보험에서 자꾸 재원을 달라고 하기에 앞서서, 건강을 챙기고자 하는 개인들이 자발적으로 추가적인 비용을 들여서라도 자신의 건강도 챙기고 행복함도 느낄 수 있는 접근방법에 대해서 디자인하고 고민했던 분들이 얼마나 있었는지 모르겠습니다.  모두 센서기술 및 새로운 의료기기를 개발하고 있고, 과학적인 근거를 쌓는다고 대학병원의 교수님들은 질병을 과학으로만 보고 그에 대한 접근만 하고 있지는 않았는지요?   


건강에 재미요소를 도입한다면?

그런 측면에서, 최근 Bayer 사가 발표한 DIDGET™  제품의 경우 음미할 구석이 매우 많습니다.  기본적인 목표군으로 최근 사회문제화 되고 있는 소아비만과 당뇨병을 대상으로 한 점이나 부모들에게 주머니를 열어서 아이들의 건강을 챙기도록 한 것, 그리고 아이들 입장에서는 즐거운 게임과 함께 자신의 건강을 지킬 수 있다는 점을 부각시켰습니다.

DIDGET 은 닌텐도 DS 를 활용합니다.  혈당측정기가 닌텐도 DS 와 바로 연결이 되는데, 자신의 혈당을 체크하고 이를 활용하면서 게임을 할 수 있도록 한 것입니다.  이를 위해서 "Knock'Em Downs" 라는 닌텐도 DS 게임 타이틀을 같이 내놓았습니다.  게임 제목은 전형적인 대결형 게임으로 상대방을 녹다운 시키자는 의미도 되겠지만, 자신의 혈당을 낮추자는 의미도 포함하고 있는 것으로 보입니다.  이 게임과 혈당측정기는 미국에서 가장 큰 약국체인의 하나인 CVS, 월그린(Walgreens) 등을 통해서 구매할 수 있습니다.

개인적으로도 이런 모델에 관심이 많아서 그동안 이를 "Fun Health" 라는 개념으로 정리를 하고 있었고, 향후 유사한 서비스 모델 디자인을 검토하고 있었는데, Bayer 가 실질적인 예시를 제공해서 약간 김이 샌(?) 측면도 없잖아 있습니다.  이 혈당기는 4~14세 어린이와 청소년을 대상으로 어드벤처 게임과 미니게임 아케이드를 결합해서 제공하고 있습니다.  또한 웹 커뮤니티도 같이 제공하여, 소셜 네트워크도 구성하고 소셜 게임의 요소도 첨가해서 건강을 챙기면서 즐겁게 생활할 수 있도록 하고 있습니다.


보다 자세한 정보를 원하시는 분은 아래 홈페이지를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재미와 서비스 디자인은 더이상 기술과 별개의 요소가 아닙니다.  앞으로 건강과 관련한 시장에 참여하고자 하시는 분들은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국내 여러 게임업체들과 건강관련한 사업제휴도 앞으로 유망하지 않을까 생각해 봅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WRITTEN BY
하이컨셉
미래는 하이컨셉, 하이터치의 세계라고 합니다. 너무 메마르고 딱딱한 이야기보다는 글로벌 시대에 어울리는 세계 각국의 이야기, 그리고 의학과 과학을 포함한 미래에 대한 이야기의 세계로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트랙백이 하나이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