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에서 또 하나의 간단하지만 혁신적인 서비스가 등장했습니다.  구글의 메이저 서비스 중의 하나인 구글어스(Google Earth)의 3-D 빌딩 모델들을 그동안 내부에서 작업을 하고 올리던 것을 외부에 오픈을 한 것입니다.  이제는 누구나 쉽게 자신의 도시와 자기가 살고 있는 지역을 3-D로 보여주기를 원한다면, 작업을 해서 전세계의 사람들이 볼 수 있게 할 수 있습니다.

이런 작업을 위해서 구글이 오픈한 서비스가 구글 빌딩 메이커(Google Building Maker) 입니다.  대단히 쉽고, 재미있습니다.  과거 심시티(SimCity)라는 게임이 생각날 정도인데요, 이것은 실제 지도와 인공위성의 사진 위에서 작업을 할 수 있기 때문에 어떤 면에서는 그 중독성이 더 강하다고 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사람들에게는 재미를 선사하고, 구글은 전세계의 수많은 사람들의 힘을 이용해서 구글어스의 완성도를 높이고 ...  이거야말로 꿩먹고 알먹고가 아니겠습니까?  뭐든지 개방을 하고, 사람들과 협업을 할 수 있도록 할 때 수많은 가능성이 열린다는 크라우드 소싱의 또 하나의 성공사례가 될 것으로 확신합니다.  

사용방법은 간단합니다.  처음에 일단 지역을 선택하고, 구글어스에 3-D 빌딩을 지을 지역을 고른 뒤에 간단한 3-D 모양을 사진 위에 올려놓고서 디자인을 하면 됩니다.  말로 하면 어렵지만, 아래 동영상을 보시면 누구나 쉽게할 수 있는 작업이라는 것을 금방 아실 수 있습니다.





베타 테스터로 참가했던 사용자들이, 빌딩 메이커를 도구의 느낌이 나기보다는 게임처럼 만들어야 한다는 주장에 따라 상당한 재미요소가 많이 들어간 것이 느껴집니다.  현재까지는 50개의 도시가 대상이 됩니다.  물론 전세계 도시들이 속속들이 추가될 것으로 기대합니다.  어떤 측면에서는 학교에서 컴퓨터를 이용해서 전세계의 도시들이나 지리 등에 관심을 가지게 하면서 동시에 아이들이 지구의 데이터를 같이 만들어간다는 자부심을 느낄 수 있는 좋은 교육도구가 될 수도 있다는 생각도 듭니다.

현재 14개 언어로 빌딩 메이커를 이용할 수 있는데요, 관심있는 분들은 아래 사이트로 당장 달려가 보시기 바랍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WRITTEN BY
하이컨셉
미래는 하이컨셉, 하이터치의 세계라고 합니다. 너무 메마르고 딱딱한 이야기보다는 글로벌 시대에 어울리는 세계 각국의 이야기, 그리고 의학과 과학을 포함한 미래에 대한 이야기의 세계로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트랙백이 하나이고 ,



정말 재미있는 매쉬업 프로젝트가 진행되고 있네요.  닌텐도 위핏 밸런스 보드의 블루투스 연결 신호를 이용하여 PC에서 다양한 인터페이스로 활용할 수 있는 프로젝트가 독일의 한 연구소에서 진행이 되고 있습니다.  그 중에서 최고의 압권은 구글 어스와의 매쉬업 입니다.  구글 어스의 3차원 영상과 이를 항공에서 볼 수 있는것을 이용해서 닌텐도 위핏 밸런스 보드로 인풋을 받아서 하늘을 나는 매쉬업을 구현했습니다. 

뭐 이게 가능하다면, 사실 이를 활용한 다양한 온라인 게임도 나오는 것은 일도 아니겠지요?  WOW의 아제로스를 탐험한다거나, 아이온의 세계를 돌아다닌 다거나 말입니다.  공개된 유튜브 동영상을 소개합니다.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WRITTEN BY
하이컨셉
미래는 하이컨셉, 하이터치의 세계라고 합니다. 너무 메마르고 딱딱한 이야기보다는 글로벌 시대에 어울리는 세계 각국의 이야기, 그리고 의학과 과학을 포함한 미래에 대한 이야기의 세계로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트랙백이 하나이고 ,


구글 웹 서비스 개발하고 싶으신 분은 많은데, 정작 좋은 개발관련 자료를 얻기는 쉽지 않고, 테스트를 하려고 해도 그 기반이 되는 AJAX API가 그다지 개발 및 테스트가 용이하지 않은 관계로 고생을 하고 있는 많은 개발자들에게 희소식입니다.

구글이 1월 23일 구글의 AJAX API 기반의 자바 스크립트 API를 아주 쉽게 배우고, 테스트할 수 있는 웹기반 환경을 발표했습니다.  AJAX API Playground가 그것인데요, 개발자들이 자바 스크립트 코드를 입력하면 이를 쉽게 테스트할 수 있습니다.  현재 구글의 8가지 자바 스크립트 API(Maps, Search, Feeds, Calendar, Visualization, Language, Blogger, Libraries, Earth)에 대한 테스트를 마음대로 할 수 있습니다. 

이 밖에도 API Playground는 구글의 자바 스크립트 샘플 코드를 보여주는 공식적인 창구가 될 것이라고 합니다.  현재 공개된 코드 샘플이 170개가 넘습니다.  간단한 테이블부터 상당히 복잡한 스프레드 시트를 활용한 동영상 차트나 미디어 RSS 피드를 이용한 슬라이드 쇼 등과 같은 고급스러운 예제까지 보면서 수정하고 테스트할 수 있습니다.  이제 개발자들이 상당히 쉽게 다양한 매쉬업들을 만들어낼 수 있을 것 같습니다.

API Playground는 구글의 App Engine위에서 동작합니다.  구글은 API Playground 자체의 소스코드를 역시 오픈소스로 풀어놓았기 때문에, 여기에 관심있으신 분들에게도 매우 좋은 공부자료가 될 것 같습니다.

아래 예제는 사진의 피드를 슬라이드 쇼로 보여주는 Feeds API를 테스트하는 것입니다.  간단한 코드에 직관적인 컨텍스트 UI가 적용된 슬라이드 쇼가 지정된 Feeds에서 넘어오는 사진들을 바탕으로 진행이 됩니다.  이와 같이 다양한 예제가 풍부하게 제공되고 있어, 구글 API들을 이용한 개발이 무척 쉬워질 것 같습니다.  특히 구글 Map과 Earth에서 제공되는 예제의 수준은 대단히 고급스럽고 수준이 높아서 약간의 수정으로도 다양한 서비스가 가능해질 것 같네요 ...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WRITTEN BY
하이컨셉
미래는 하이컨셉, 하이터치의 세계라고 합니다. 너무 메마르고 딱딱한 이야기보다는 글로벌 시대에 어울리는 세계 각국의 이야기, 그리고 의학과 과학을 포함한 미래에 대한 이야기의 세계로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트랙백이 하나이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