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의 예방'에 해당하는 글 2건

유방암은 여성에게 있어 가장 무서운 질환 중의 하나입니다. 
현재 미국에서는 전체 암 중에서 유방암이 가장 많고, 우리나라에서도 가장 빠르게 늘고 있는 암 중의 하나 입니다.

식생활이 서구화되면서 이러한 경향은 더욱 빨라지고 있으며, 젊은 나이에도 유방암이 걸리는 사례도 많이 있기 때문에 여성들에게 있어서 가장 신경이 쓰이는 질병입니다.

유방암의 원인은 명확하게 알려져 있지 않으며, 초기에만 발견하면 거의 100% 치유가 될 수 있는 암이기 때문에 그 어떤 암보다 조기진단이 중요합니다.

조기진단을 위해서는 남편이나 자신이 직접 정기적으로 유방을 전체적으로 만지면서 종괴가 없는지 검사를 하는 자가유방검사도 중요하고, 40세 이후에는 건강검진을 할때 유방촬영기(mammography)를 이용한 검진을 하는 것을 권하고 있습니다.

그런데, 이 유방촬영기가 촬영을 할 때 워낙 유방이 아프고, 또한 우리나라 여성의 유방이 서양여성의 유방과 달리 단단하고 치밀하기 때문에 잘 보이지 않는 경향이 있어서 초음파 진단을 병행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또한, 검사 자체도 위내시경 같은 검사와 비교한다면 놓치는 경우도 종종 있습니다. 

이렇게 유방암 조기진단이 중요함에도 불구하고, 여러가지 이유로 현재의 의학이 그 필요성을 완전히 충족시키지 못하고 있기에 언제나 새로운 좋은 기술의 개발이 되면 관심이 많이 가는 것이 사실입니다. 

최근 Medgadet 사이트에서 집에서도 쉽게 쓸 수 있는 유방암 조기진단기기가 소개되었는데, 여러모로 검토할만한 것 같아서 기술을 소개하고자 합니다.  원문은 아래 링크를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Breastlight Helps Augment At-Home Self Exams


빛으로 유방암을 조기진단

영국 PWB Health 라는 회사에서 생산하는 Breastlight 라는 기기는 여성들이 집에서 자신의 유방을 빛으로 비쳐보는 것으로 쉽게 유방암이 있는지 찾아볼 수 있는 기기입니다.  일반적이 생각과는 달리 우리 몸은 빛이 어느 정도 투과가 됩니다.  플래쉬 라이트 위에 손을 올려본 분은 아마도 이를 쉽게 이해할 수 있을 것입니다.

특히 이 기기에서는 유방조직을 잘 투과하는 파장의 빛을 이용합니다.  그런데, 유방 내부에 암 덩어리가 있다면 빛이 잘 투과하지 못하기 때문에 검게 나타나게 됩니다.  이러한 덩어리를 발견하면 정밀검사를 하면 됩니다.

정상적인 유방: 정맥과 유두가 보입니다.


제대로 이용하는 것이 중요

이렇게 빛을 이용해서 진단을 하기 위해서는 어두운 곳에서 사용을 해야 합니다.  한밤중에 완전히 불을 끄고 검사를 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이 기기는 붉은 색 빛을 이용하고 있는데, 파장이 길기 때문에 비교적 깊게 빛이 통과합니다.  또한, 혈관을 만나게 되면 혈관의 헤모글로빈에 의해 빛이 흡수되기 때문에, 유방에 있는 정맥이 검은 선처럼 보이게 됩니다.  보통 악성종양의 경우 역시 혈관이 많은 경우가 많고, 동시에 조직도 치밀하기 때문에 검게 나타나게 됩니다. 

어두운 방에서 빛을 투과시키고, 유방의 여러 부위에서 투과되는 빛을 관찰합니다.

이상이 있는 부위들은 동그라미처럼 다소 검게 보입니다.


비교적 좋은 임상결과

임상시험 결과가 상당히 좋습니다.  덩어리 크기가 2cm 이상인 경우에는 거의 100%에 가까운 진단율을 보였네요.  또한, 현재 병원에서 이루어지는 유방촬영기와 비교한 연구에서도 거의 유사한 수준의 진단율이 나왔습니다.  자세한 임상시험 결과는 아래 ...

Breastlight 임상시험 결과


이는 의미가 큰 결과입니다.  유방촬영기는 아프기도 하거니와 기본적으로 X-ray를 쬐어야 한다는 단점도 있으며, 판독도 영상의학 전문의에 의해서 이루어져야 합니다.  임상결과가 그리 큰 차이가 나지 않는다면 그 장점은 명확하다 하겠습니다. 

또한, 집에서 정기적으로 자신이 검사를 한다면 변화의 양상을 계속 볼 수 있기 때문에, 이 역시도 장점이라 하겠습니다.  과거에 봤던 모양과 뭔가 달라진 모양으로 보인다면 일단 의심을 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국내에서 판매가 허가되었는지는 잘 모르겠네요.  어쨌든 쓸만한 개인용 의료기기가 나온 것 같아서 기분이 좋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WRITTEN BY
하이컨셉
미래는 하이컨셉, 하이터치의 세계라고 합니다. 너무 메마르고 딱딱한 이야기보다는 글로벌 시대에 어울리는 세계 각국의 이야기, 그리고 의학과 과학을 포함한 미래에 대한 이야기의 세계로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받은 트랙백이 없고 ,

Picture from Wade Allsopp's photostream at Flickr


운동이 몸에 좋다는 것은 대부분 이해를 하고 계실 겁니다.  그런데, 운동이 일부 질병들의 경우 질병의 위험을 낮추는데 상당히 큰 기여를 한다는 사실도 알고 계신가요?  정기적으로 운동을 하면 심장병과 고혈압, 그리고 일부의 암과 당뇨병의 위험도를 줄여준답니다.


심혈관질환과 운동

미국에서 가장 중요한 사망원인은 심혈관질환입니다.  우리나라에서도 가장 빠르게 늘어나고 있는 질병이기도 합니다.  AJM(American Journal of Medicine)에 2004년 12월에 발표된 Myers 등의 연구에 따르면 심혈관기능을 증진시켜주는 유산소운동을 열심히 하면 심혈관질환의 위험도가 낮아진다고 합니다.  특히, 남성에게 그 효과가 커서, 운동을 하지 않는 그룹에 비해 50%나 위험도가 낮아집니다. 

조금 더  깊이 들어가보면 일주일에 1000kcal를 더 소모한다면 남성의 경우 사망률이 20%가 줄어듭니다.  그렇다면 여성은 어떨까요?  NEJM(New England Journal of Medicine)에 2004년 12월에 발표된 Hu 등의 연구결과에 따르면 1주일에 운동을 1시간이 못되게 하는 중년의 여성들의 경우 그렇지 않은 그룹에 비해 심혈관질환으로 인한 사망률이 2배로 높아진다고 합니다. 

남녀공히 운동이 심혈관질환의 위험도를 낮추는데 공헌을 한다는 것입니다.  적어도 1주일에 1시간 이상은 유산소운동을 할 수 있도록 하시기 바랍니다.


암 발생과 운동의 관계

심혈관질환은 이해가 되는데, 암 발생이 무슨 운동과 관계가 있냐구요?  아니요.  이와 관련한 연구결과들도 나와있습니다.  2003년 11월 Medicine & Science in Sports & Exercise에 발표된 Lee등의 연구에 따르면 남녀공히 대장암과 여성의 유방암이 활발하게 운동을 하는 그룹에서 발생률이 낮다고 합니다.  대장암의 경우 대장암은 30~40% 정도 상대적 위험도가 낮아지는데, 이 연구에서의 운동기준은 심혈관질환 연구의 기준보다는 조금 높아서 하루 30~60분 정도의 활발한 운동을 전제로 하고 있습니다.  여성의 유방암의 경우 같은 정도의 운동을 하는 그룹의 경우 위험도가 20%–40% 정도 감소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당뇨병의 예방

당뇨병은 운동과의 연관성이 가장 많이 알려져있는 질병입니다.  당뇨병 중에서도 2형 당뇨병의 경우 인슐린과 혈당수치가 모두 올라가 있는 특징을 보여주는, 흔히 인슐린에 대한 저항성이 당뇨병의 원인으로 알려진 유형입니다. 

정기적인 유산소운동을 하면 우리 몸의 인슐린에 대한 반응성이 좋아지고, 결과적으로 당분의 대사가 촉진됩니다.  우리 몸의 세포들이 보다 효과적으로 당을 세포 안으로 끌고 들어오게 되는 것이지요.  이렇게 당의 대사가 촉진되는 현상은 유산소운동 뿐만 아니라 근력강화 운동에서도 나타난다고 합니다. 

운동이 당뇨병을 예방하고, 동시에 관리해주는 효과에 대해서는 수많은 논문들이 나와있으며, 이들이 2형 당뇨병의 치료로 운동요법을 중요하게 생각하는 근거이기도 합니다.  


고혈압의 예방

당뇨병과 함께 중요한 생활습관병의 하나인 고혈압의 경우에도 운동이 좋은 영향을 미칩니다.  고혈압은 심혈관질환의 발생가능성을 높이고, 신장 등과 같은 여러 장기의 기능을 서서히 무력화하는 특징이 있기에 철저한 관리가 필요한 생활습관병입니다.  고혈압은 비만한 경우 체중을 줄이고, 알코올과 저염식을 하면 어느 정도 조절이 가능하며, 동시에 중등도의 운동을 1주일에 3~5차례 정도 30~60분 정도 수행하면 혈압을 낮추는 데 효과가 있다고 합니다.


종합하면 하루 30~60분 정도의 운동을 매일 할 수 있다면 우리 몸의 건강에 위해를 줄 수 있는 다양한 질병들을 효과적으로 예방할 수 있습니다.  살도 빼고, 여러 질병도 예방하고 일석이조의 효과를 보여주는 운동 ...  오늘부터라도 시작하시죠?  그리고 운동하시다가 포시하신 분들 ...   이 글 읽고 다시 시작해 보시면 어떻겠습니까?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WRITTEN BY
하이컨셉
미래는 하이컨셉, 하이터치의 세계라고 합니다. 너무 메마르고 딱딱한 이야기보다는 글로벌 시대에 어울리는 세계 각국의 이야기, 그리고 의학과 과학을 포함한 미래에 대한 이야기의 세계로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트랙백  3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