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병등'에 해당하는 글 1건


필리핀 슬럼가에는 집안에 햇빛이 들지 않아서 대낮에도 어두운 집이 많다. 그렇지만, 이런 가난한 집안에서 전기를 끌어다 쓴다는 것은 커다란 사치이다. 이런 슬럼가에 한 줄기 빛을 전기도 없이 밝힐 수 있는 혁신적인 프로젝트가 소개되어 화제다. 

흔히 구할 수 있는 플라스틱 병에 물과 표백제를 약간 넣고, 지붕에 작은 구멍을 뚫어서 꽂으면 햇빛을 산란시켜서 집안 전체를 마치 형광등을 켠 것처럼 밝혀주게 된다. 55~60와트 백열등에 해당하는 밝기의 빛을 1년에 10개월 가까이 공급할 수 있는 것이다. 이 프로젝트는 Illac Diaz 라는 생태 운동가에 의해 진행이 되었다.

이 기술의 최초 아이디어는 MIT의 학생에 의해서 제시되었다고 한다. 이렇게 제작된 물병등(?)은 5년 정도는 지속되는데, 첨가된 표백제가 이끼 등이 자라는 것을 막아주기 때문에 그 동안은 집안에 안정적으로 빛을 공급할 수 있다. 비록 밤에는 동작하지 않는다고 하더라도, 낮 동안 사용되는 이 물병등에 의해 저소득 층의 전기 사용량을 크게 줄일 수 있다. 

이 프로젝트는 지방정부와 여러 NGO 등과 함께 마닐라시와 주변의 라구나 지방에 10,000개가 넘게 설치가 되었으며, 일반 주택에서도 전기를 절약한다는 측면에서 설치하는 곳들도 많이 늘어나고 있다. 아주 첨단의 하이테크 기술이 아니더라도 얼마든지 많은 사람들의 생활을 증진시키고, 필요하지 않은 에너지를 절약할 수 있는 좋은 선례라고 할 수 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WRITTEN BY
하이컨셉
미래는 하이컨셉, 하이터치의 세계라고 합니다. 너무 메마르고 딱딱한 이야기보다는 글로벌 시대에 어울리는 세계 각국의 이야기, 그리고 의학과 과학을 포함한 미래에 대한 이야기의 세계로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받은 트랙백이 없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