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지마비 사고를 겪거나 ALS(루게릭 병)나 다발성 경화증 같은 퇴행성 신경질환을 가진 사람들에게 희망을 주는 EyeWriter 프로젝트는 기본적으로 매우 적은 비용으로 안경에 달린 눈동자의 움직임을 이용해서 글자를 쓰거나, 그림을 그릴 수 있도록 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

이 프로젝트를 주도하는 멤버는 Free Art and Technology (FAT), OpenFrameworks, Graffiti Research Lab과 The Ebeling Group 커뮤니티입니다.  이 프로젝트는 LA의 전설적인 그라피티(graffiti) 작가, 행동가인 Tony Quan 을 위해 시작되었는데, Tony는 2003년 ALS로 진단을 받고 사지마비와 함께 거의 아무런 물리적 활동을 할 수 없는 상태에 빠지게 됩니다.  유일하게 움직일 수 있는 그의 눈만이 그가 표현할 수 있는 방법이었습니다. EyeWriter 프로젝트는 저비용의 오픈소스 안구추적(eye-tracking) 시스템으로 눈으로 그림을 그리는 것이 가능하도록 하는 것이 목표입니다.  

비록 초기이지만 이들의 프로젝트는 상당히 성공적인 결과를 보여주기 시작했습니다.  아직 전성기 때와 비교할 수는 없지만 Tony 가 다시 눈으로 그라피티를 컴퓨터를 이용해서 그릴 수 있게 되었고, 기술이 더 발전하고 더 익숙해진다면 머지 않은 시기에 눈으로 그린 예술전을 열 수 있을지도 모르겠습니다.  

기술과 오픈소스, 개방이 또 하나의 커다란 가능성을 열어가고 있습니다.

출처: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WRITTEN BY
하이컨셉
미래는 하이컨셉, 하이터치의 세계라고 합니다. 너무 메마르고 딱딱한 이야기보다는 글로벌 시대에 어울리는 세계 각국의 이야기, 그리고 의학과 과학을 포함한 미래에 대한 이야기의 세계로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트랙백이 하나이고 ,

© BROWN INSTITUTE FOR BRAIN SCIENCE


유명한 과학저널인 Scientific American 온라인 판에 최근의 뇌과학 기술의 발전과 뇌에 꽂는 칩에 대한 글이 실렸습니다.  재미있는 내용이라 소개하고자 합니다.  원문은 아래 링크를 따라 가시기 바랍니다.

Plug and Play: Researchers Expand Clinical Study of Neural Interface Brain Implant


이미 인간의 뇌의 운동중추가 있는 곳에 센서를 꽂아서 뇌의 문제로 마비가 있었던 환자가 컴퓨터를 조작하게 만들었던 사례가 2004년 브라운 대학교(Brown University)에서 있었습니다.  이제 미국 식약청(Food and Drung Administration)과 MGH(Messachusetts General Hospital)의 생명윤리위원회(IRB, Institutional Review Board)에서 이에 대한 본격적인 임상연구 및 상용화를 진행할 수 있도록 허용을 했다는 소속입니다.

브라운대학에서 만든 뇌에 꽂을 수 있는 첫번째  칩 시스템의 이름은 BrainGate Neural Interface System이라고 합니다.  2000년에 미국 국방부에서 $425만 달러의 연구비를 지원해서 만든 것으로, 베이비 아스피린 크기의 센서에 머리카락보다 가는 100개의 전극을 가지고 있어서 뇌의 표면에 부착되어 주변의 신경세포에서 넘어오는 전기신호를 등록했다가 이를 컴퓨터로 전송하고 처리 및 모니터를 할 수 있습니다.  

현재 이 기술의 수혜를 입을 것으로 생각되는 환자들은 척수신경마비나 뇌경색, 루게릭병(ALS, Amyotrophic lateral sclerosis) 등과 같은 신경과적 질환을 가지고 있는 분들입니다.  5년 전의 테스트에서 이런 환자들이 비록 몸을 움직일 수는 없어도 어느 정도의 훈련만 된다면 쉽게 컴퓨터 스크린의 커서를 움직이고 로봇을 조종할 수 있음은 이미 알려진 바 있습니다.

이러한 성과에도 불구하고, 뇌에 꽂아야 한다는 것 때문에 FDA에서 그동안 이를 실제로 상용화 단계의 개발로 인정을 하지 않고, 대신 안전성과 효과성에 대한 데이터를 모으고, 추가적인 연구를 하도록 하였습니다.   이제는 BrainGate2 조금더 발전된 모델을 가지고 얼마전 임상시험에 들어갔습니다. 

이 연구와 임상결과가 잘 나와서 많은 수의 마비 환자들에게 또 하나의 희망이 될 수 있었으면 합니다.  뇌에 칩을 꽂는 연구는 이 밖에도 몇 가지 영역에서 다양하게 진행이 되고 있습니다.  시간이 되는대로 다른 연구들도 소개를 하겠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WRITTEN BY
하이컨셉
미래는 하이컨셉, 하이터치의 세계라고 합니다. 너무 메마르고 딱딱한 이야기보다는 글로벌 시대에 어울리는 세계 각국의 이야기, 그리고 의학과 과학을 포함한 미래에 대한 이야기의 세계로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트랙백이 하나이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