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y Shaheer Shahid from Flickr


흔히들 골프라는 운동은 집중력의 운동이라고들 이야기 합니다.  이 이야기는 골프가 멘탈 스포츠라고 이야기하는 것과 일맥상통하기는 하지만, 과도한 집중은 되려 좋은 골프 스윙이나 스트로크를 방해합니다.  오늘은 여기에 관한 이야기를 다루어 보겠습니다.


공을 너무 뚫어지게 쳐다보는 버릇을 고쳐라!

과도한 집중이 가장 안 좋은 사례와 버릇으로 이어지는 것이 바로 공을 지나치게 뚤어져라 오랫동안 쳐다보는 것입니다.  지나치게 공을 오랫동안 쳐다보면 우리의 눈에 무리가 옵니다.  우리 눈은 골프 공과 같은 작은 목표를 쳐다볼 때 눈의 중심에서 제대로 인식을 하고 시각을 전달하는 능력이 시간이 갈수록 떨어지도록 되어 있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공에 너무 일찍 집중을 하면서 쳐다보기 시작하면 스윙 전체의 밸런스가 무너질 수 있습니다.  제일 좋은 방법은 일단 스탠스를 잡고 그립을 고쳐잡는 등의 동작을 하면서 스탠스가 올바른 방향을 향하고 있는지 목표지점을 약간씩 쳐다보면서 공은 간간히 가볍게 쳐다보는 것이 좋습니다. 

그러다가, 이제 완전히 스탠스가 갖추어지고 그립도 문제가 없다고 판단되어 백스윙을 시작하려고 마음을 먹은 순간 공을 집중해서 쳐다봅니다.  그리고 바로 백스윙에 들어가서 정확한 템포와 리듬으로 임팩트를 하시기 바랍니다.  다시 말해 백스윙을 시작하기 직전에서 임팩트가 이루어지는 시점까지의 짧은 시간에 최대한의 공을 들여서 집중을 하는 것이 가장 효과적이고 좋은 결과를 얻을 수 있는 방법입니다.


지나치게 생각이 많으면 안된다.

과도한 집중도 문제지만, 생각이 너무 많은 것도 문제입니다.  이렇게 할까? 저렇게 할까?  이러저런 고민을 아마추어들은 실제 필드에 나가서 많이 합니다만, 의외로 프로들은 실제 경기를 할 때 거의 생각을 하지 않는다고 합니다.

특히 필드에 나가서 가장 중요한 원칙 중의 하나가 현재 자신의 스윙이 어떻게 보이는지, 그리고 세세한 움직임이나 위치 같은 것을 생각해서는 안된다는 것입니다.  물론 티칭 프로와 함께 나가서 필드레슨을 받는 경우리면 다르겠습니다.

백스윙을 일단 시작했으면 모든 스윙은 그냥 자연스럽게 진행되도록 두어야 합니다.  마치 반사동작과도 같습니다.  그래도 아마추어들의 경우 뭔가 잘 맞지 않는데, 아무런 생각도 없이 계속 게임을 진행할 수는 없겠지요?  그럴 때는 다음과 같은 요령이 있습니다.

무엇보다 문제의 해결방법 또는 바꾸어야 할 요소를 최소한으로 유지하세요.  예를 들어, 여러가지 문제가 있는 것으로 생각되겠지만, "머리가 일찍 들리니 백스윙하고 임팩트 할 때까지 헤드업이 안되도록 하자" 이런 생각이 들었다면, 그것만 해결하려고 노력합니다.  그리고, 이 부분이 어느 정도 해결이 된 것 같으면 그 다음 미션이나 잘 안되는 부분을 해결합니다.  한 번에 여러가지 문제를 해결하려고 하면 아무것도 해결할 수 없을 뿐만 아니라, 그마나 스코어도 나올 수 있었던 게임 자체를 완전히 망치게 되어 버립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WRITTEN BY
하이컨셉
미래는 하이컨셉, 하이터치의 세계라고 합니다. 너무 메마르고 딱딱한 이야기보다는 글로벌 시대에 어울리는 세계 각국의 이야기, 그리고 의학과 과학을 포함한 미래에 대한 이야기의 세계로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받은 트랙백이 없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