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y hellolapomme from Flickr


인간의 오감 중에서 가장 믿을 만한 것은 역시 시각입니다.  그에 걸맞게 인간의 뇌의 가장 큰 면적이 시각을 인지하는데 할애가 되어 있습니다.  다른 네가지 감각을 모두 합쳐도 시각보다는 작다고 하니 그 중요성은 굳이 더 이야기하지 않아도 될 것 같습니다.

골프에서도 눈으로 보는 것은 중요합니다.  특히 공을 보고, 지형지물을 살피고, 목표를 응시하고 전체적인 샷에 대한 전략을 짜는데 있어 시각보다 중요한 것은 없습니다.  그렇지만, 문제는 시각에 지나치게 의존해서는 안됩니다.  시각에 의존을 하면 할수록, 다른 감각들은 제대로 역할을 못하게 됩니다.  반대로 적절하게 다른 감각들을 이용하는 훈련을 하면 다양한 환경에서 우리 몸이 그에 맞는 반응을 자연스럽게 하게 됩니다.

특히나 우리 뇌의 운동기억은 시각에만 의존하는 것이 아니라 다양한 감각과의 연계가 되어 있기 때문에, 시각 이외의 감각을 훈련하는 것이 꽤 중요합니다.  특히 고도의 집중력을 요구하는 퍼팅에 있어서는 그 중요성이 더하게 됩니다.  이를 위해서 다음과 같은 훈련방법을 추천하고 싶습니다. 


눈을 감고 퍼팅하기

맹인들은 정상인들에 비해서 훨씬 날카로운 청각과 촉각을 가지고 있습니다.  눈이 보이지 않으니, 다른 감각들이 이를 보충해야 하기 때문에 발달을 하는 것입니다.

일반인들도 눈을 감고 청각과 촉각에 집중을 하면서 반복적인 연습을 하면 청각과 촉각의 능력을 기를 수 있습니다.  특히 퍼팅을 할 때에는 일단 전략을 세울 때까지는 시각에 의존해도 좋지만, 막상 퍼팅을 할 때에는 시각은 지나치게 넓은 뇌의 영역에 관여하고 있기 때문에 집중력과 운동기억을 제대로 끌어내는데 방해요소가 될 수도 있습니다.

가장 권하고 싶은 훈련방법이 바로 눈감고 퍼팅하기 입니다.  무작정 눈을 감고 퍼팅하라고 하면 황당하지요?  아래와 같이 하면 비교적 쉽게 적응을 할 수 있습니다.

  1. 거리는 약 1.5m 정도로 그리 멀지 않은 위치에서 시작합니다. 
  2. 처음에는 눈을 감지 않고 2~3개 정도 연속으로 홀에 넣을 수 있을 정도가 될 때까지 연습합니다.
  3. 이제 눈을 감고 퍼팅을 하는데, 셋업을 하고 공을 때리기 직전에 눈을 감습니다.  이때 중요한 것은 공을 때리고 공이 홀컵 근처에 갔을 것이라고 생각하기 전까지 눈을 뜨지 않는 것입니다. 
  4. 가능하다면 귀로 공이 홀컵에 떨어지는 소리를 듣도록 연습합시다.

어떻습니까?  간단하지요?  이렇게 연습을 하면 손에 느껴지는 촉각과 귀로 공이 떨어지는 청각이 합쳐지면서 제대로 된 감각이 자연스럽게 운동기억으로 강화가 됩니다.  동시에 청각과 촉각 자체도 예민해지는 효과를 얻을 수 있습니다.  팔은 자연스럽게 진자운동의 속도가 어느 정도가 적절한지 느낄 것이고, 손끝의 감각은 제래도 공과 접촉이 이루어졌을 때의 감을 훨씬 명확하게 느끼게 될 것입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WRITTEN BY
하이컨셉
미래는 하이컨셉, 하이터치의 세계라고 합니다. 너무 메마르고 딱딱한 이야기보다는 글로벌 시대에 어울리는 세계 각국의 이야기, 그리고 의학과 과학을 포함한 미래에 대한 이야기의 세계로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받은 트랙백이 없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