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번에 세계 최대의 PC 생산업체 중의 하나인 델의 새로운 경영전략인 Dell 2.0에 대해 소개를 한바 있습니다.  핵심은 기획을 책임지는 컨트롤 타워를 소비자들에게 돌려주는 IdeaStorm의 운영이었는데요, 이에 대한 더욱 자세한 글은 지난 포스팅을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2009/01/04 - [글로벌경제/경영/기업 이야기] - 웹 2.0 시대 기업의 모범이 되는 델(Dell)의 신경영전략


2009년 들어, 구글에서도 비슷한 전략을 채택하는 것 같습니다.  델의 IdeaStorm과 유사한 형태의 사용자 기반의 의사결정 프로세스인 Google Product Ideas가 등장했습니다.  구글에 바라는 것을 사용자들이 제시할 수 있고, 이를 추천을 받아서 운영하는 방식입니다.

현재까지는 주로 모바일 관련 개발에 중점을 두고 있는 것으로 보이는데요 ...  현재는 구글 모바일에 대한 아이디어를 받고 있습니다.  델의 IdeaStorm과는 달리 InnoCentive와 비슷하게 특정 주제에 대한 아이디어를 공모하는 방식으로 운영하려는 것으로 판단됩니다.

오늘 이글을 쓰고 있는 현재, 5299명이 1595개의 아이디어를 내놓았고, 88,988개의 추천투표가 이루어졌네요 (아래 그림)




현재 가장 인기있는 아이디어의 리스트는 다음과 같습니다. 

  • 구글 캘린더를 구글 모바일에도 적용시켜 달라.  (프랑스의 Yvo)
  • 구글 맵에서 폰을 이용하여 말로 길을 안내하는 서비스  (유럽의 Namberwuan)
  • "Google Product Ideas"를 모든 구글 서비스에 적용시켜라 (브라질의 Leooon)
  • 구글 독스에 있는 문서를 모바일에서도 볼 수 있게 해달라. (스페인의 Josito)
  • 구글 메일이나 주소록과 같이 구글 캘린더도 아이폰과 싱크해달라 (미시건의 Vlad)

이 정도입니다.  한국 분들도 많이 로그인 하셔서 좋은 의견도 주시고, 우리가 원하는 기능에 추천도 하시고 하면 좋을 것 같습니다.  다들 한 번 들러보세요 !



WRITTEN BY
하이컨셉
미래는 하이컨셉, 하이터치의 세계라고 합니다. 너무 메마르고 딱딱한 이야기보다는 글로벌 시대에 어울리는 세계 각국의 이야기, 그리고 의학과 과학을 포함한 미래에 대한 이야기의 세계로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트랙백  2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