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세대 웹이나 서비스의 특징을 잘 잡아서 하나의 그림으로 완성하는데 특별한 재주를 가지고 있는 브라이언 솔리스(Brian Solis)가 이번에는 차세대 웹에 대한 그림으로 "황금의 삼각형(Golden Triangle)"을 내놓았는데 그림 하나에 많은 것을 담고 있이서 소개할까 합니다.  브라이언 솔리스는 과거 트위터버스(Twitterverse)라는 트위터를 중심에 둔 은하계 사진으로 생태계를 구성한 그림을 그려서 세계적인 히트(?)를 기록한 바도 있습니다.

브라이언 솔리스가 이 그림을 그리게 된 동기는 프레드 윌슨(Fred Wilson)이 쓴 블로그 포스트와 그 댓글에 영감을 받았다고 합니다.  프레드 윌슨은 같은 제목의 블로그 포스트를 통해 최근의 인터넷과 관련한 메가트렌드로 "모바일(mobile), 소셜(social), 실시간(real-time)" 을 꼽으면서 그 대표적인 주자로 각각 아이폰(모바일), 페이스북(소셜), 트위터(실시간)을 대응시켰습니다.  그의 이런 주장에 많은 사람들이 공감을 나타내었고, 저도 역시 마찬가지 입니다.

그렇지만, 일부 사람들에게는 이렇게 3개의 꼭지점만 그려 넣기에는 허전한 점이 많이 보였나 봅니다.  여러 댓글을 통해 단순히 소셜 객체로서의 3가지 꼬지만 끌어내기 보다는 이들 간의 상호작용과 외부환경까지 감안한 확대된 개념의 논의가 진행되었고, 이를 바탕으로 브라이언 솔리스가 멋지게 다시 그려낸 것이 위의 그림입니다.  황금의 삼각형이 새로운 컨텐츠 제작과 배포, 그리고 소비에도 관여를 하며, 소셜 상호작용과 협업에도 중요하다는 점을 강조한 것입니다.

어찌보면 날이 갈수록 서비스나 디바이스, 그리고 위치에 대한 의존도가 떨어져가고 있습니다.  진정한 디지털 노매드족이 되어가고 있는지도 모르겠습니다.  단순히 모바일 기술을 이용해서 사무실 환경에 매이지 않아도 되는 것이 아니라, 서비스의 측면에서도 다양한 소셜 서비스를 활용하면서 동시에 PC와 스마트 폰으로 접속할 수 있고, 웹 기반의 클라우드 플랫폼도 우리가 선택할 수 있으며 이를 간단히 다른 서비스로 옮길 수 있습니다.  과거처럼 중앙집중적인 형태의 서비스는 힘을 얻지 못하고, 분산형 서비스와 하드웨어가 인기를 끌고 있는 것입니다.  물론 최근의 애플과 페이스북의 약진이 그런 면에서 다소 맞아 떨어지지 않는 면이 없지않아 있습니다만, 과거와 비교한다면 확실히 분산의 힘이 강해지기는 하였습니다.

3가지 삼각형의 꼭지점은 컨텐츠의 연결(connected by content), 관계(relationship), 그리고 지속적으로 확장되고 있는 온라인 생태계(ecosystem) 에 의해서 지배를 받게 됩니다.  물론 이런 관계를 강화하는 것은 날이 갈수록 진화하는 하드웨어 디바이스들이 생산성이나 연결성, 그리고 접근성 등의 장애를 없애주는 것이 큰 역할을 하고 있으며, 아이패드는 그런 점에서 또 하나의 이정표를 세우고 있습니다.  이런 변화에 따라 결국에는 우리들의 워크플로우(workflow)나 행동, 소통의 방식이 바뀌고 있으며 이는 여러 산업의 진화와 발전을 유도할 것이고, 궁극적으로는 사회를 변화시키게 될 것입니다.

기술이 이러한 진보를 이끌고 있는 것은 분명하지만, 사람들의 생활패턴이나 관계의 변화역시 중요한 핵심요소라고 할 수 있습니다.  이런 변화는 과거와는 다른 방식의 인간관계와 관계관리의 방식을 가져오고 있으며, 이미 트위터나 페이스북, 그리고 스마트 폰을 통해 가장 근본적인 주변 사람들, 그리고 친한 사람들의 지형이 바뀌고 있습니다.  이것이 어찌보면 가장 무서운 변화의 요체가 아닐까 합니다.  과거라면 만나거나 대화하기 힘들었던 분야의 사람들과 우리는 쉽게 대화와 소통을 하고 있으며, 이를 통해 끊임없는 융합과 컨버전스의 가능성이 열리고 있습니다.  최근의 변화를 단순히 기술의 변화양상에 따른 또 하나의 유행으로 치부하기 어려운 이유가 여기에 있습니다.  


참고자료

The Golden Triangle by Fred Wilson
The Golden Triangle by Brian Solis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WRITTEN BY
하이컨셉
미래는 하이컨셉, 하이터치의 세계라고 합니다. 너무 메마르고 딱딱한 이야기보다는 글로벌 시대에 어울리는 세계 각국의 이야기, 그리고 의학과 과학을 포함한 미래에 대한 이야기의 세계로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트랙백  6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