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om Wired.com


올해 하반기 가장 주목해야 할 Pixel Qi 의 새로운 디스플레이 기술에 대해 좀더 업데이트 된 소식을 전해드릴까 합니다.  사실 이 기술은 작년 하반기에도 한 차례 기술개발 차원에서 포스팅한 바 있는데, 이번 CES 를 통해서 일반에게 좀더 공개가 되었고, 구글의 크롬 태블릿과 넷북 등에 이용될 가능성이 높으며, 현재의 eInk 기술을 대체할 가능성이 많은 기술로 급부상하고 있습니다.

연관글:

Pixel Qi 의 E-Paper 기술은 기본적으로 LCD 기반 디스플레이지만 저전력을 사용하며, 동시에 흑백으로 eInk 와 동일한 수준의 가독성을 보여주는 전자책 모드를 내장한 기술입니다.  이미 1세대 기술이 양산에 들어간 상태로, 조만간 이 기술이 채용된 태블릿과 넷북을 많이 보게 될 것 같습니다.

2010년 최소한 몇 백만 대 이상의 넷북에 채용될 것으로 보이며, 기존의 LCD 와 마찬가지로 컬러 및 동영상을 볼 수 있는 모드와 초저전력 전자책 모드를 동시에 지원합니다.  현재 양산하는 1세대 모델의 경우 기존의 LCD 와 동일한 풀컬러 LCD 투과(transmissive) 모드(백라이트를 이용)와 저전력 반사형 전자종이(reflective e-paper) 모드, 그리고 LCD 디스플레이를 햇빛에서도 보일 수 있도록 하는 투과반사(transflective) 모드의 3가지 모드를 지원합니다.

현재 양산하는 스크린은 10인치 크기로, 다양한 이북과 태블릿, 넷북에 채용될 예정입니다.  디스플레이를 잘 들여다보면 수백만 개의 픽셀들로 구성되어 있는데, 각각의 픽셀들은 3개의 서브픽셀(R, G, B)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그런데, 이 서브픽셀들이 다시 투과형(transmissive)와 반사형(reflective) 모드로 동작할 수 있는 것입니다.  양산에 들어간 10인치 스크린의 해상도는 1024 x 600 입니다.  

현재 디스플레이 소감에 대한 평가가 나오고 있는데, 투과 모드에서 컬러가 LED 채용한 디스플레이만큼 컬러가 역동적이지는 않지만, 수년 전 LCD 정도의 컬러 화질이 나온다고 합니다. 최대 파워 소비량은 2.5 와트(watt) 정도이며, 백라이트를 끄고 전자종이 모드로 가면 0.5 와트 정도를 소비합니다.  반사형 전자종이 모드에서 킨들과 비교한 평가는 LCD 모드일 때보다 훨씬 높은 해상도를 보여주며, 킨들의 eInk 와 정말 유사한 느낌을 준다고 합니다.  그렇지만, 적게나마 전기를 사용하기 때문에 킨들처럼 몇 주씩 충전하지 않고 사용이 가능한 것은 아닙니다.  투과반사 모드는 햇빛 아래에서도 컬러 디스플레이를 볼 수 있도록 해줍니다.  이는 기존의 LCD/LED 와 eInk 모두 제공하지 못하는 Pixel Qi 디스플레이만의 장점이 될 것 같습니다.

아래 사진들 비교해 보시기 바랍니다.


투과모드(Transmissive Mode, LCD)

pixel qi display2


반사모드 (Reflective Mode, 전자종이)

pixel qi vs kindle


투과반사 모드 (Tranflective Mode, 햇빛 아래 컬러)

pixel qi


Gizmodo 에서는 이 기술이 채용된 Notion Ink Adam 이라는 태블릿의 프로토타입이 CES 에 공개된 것을 소개한 바 있습니다.  아직까지 프로토타입이라 개발이 진행 중이지만, 기대를 하기에 충분하고 이것이 본격적으로 채용된 제품들이 연말에 출시되면 상당한 파장을 일으키리라 확신합니다.  주목할 것은 이것이 1세대 기술이고 향후 2세대 기술에서는 더욱 저전력에 컬러도 훨씬 강렬하게 보일 수 있으리라는 점입니다.  

유튜브에 공개된 동영상 임베딩 합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WRITTEN BY
하이컨셉
미래는 하이컨셉, 하이터치의 세계라고 합니다. 너무 메마르고 딱딱한 이야기보다는 글로벌 시대에 어울리는 세계 각국의 이야기, 그리고 의학과 과학을 포함한 미래에 대한 이야기의 세계로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트랙백  6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