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세미나나 컨퍼런스가 있을 때 트위터를 이용해서 주요 내용을 요약해서 전달하는 경우가 많아졌습니다.  저도 스마트폰을 이용해서 내용을 요약해서 트위팅을 하거나, 사진도 찍어서 같이 포스팅을 많이 합니다.  이를 보고 어떤 이야기들이 오가는지를 팔로워들이 알 수 있어서, 좋은 멘션이나 의견 등도 실시간으로 구할 수가 있어서 개인적으로는 가능하면 트위터를 세미나, 컨퍼런스 장에서 접속해서 적극적으로 중계를 하는 편입니다.

그런데, 이렇게 세미나와 컨퍼런스를 중계하는데 있어 탁월했던 트위터의 아성을 위협하는 존재가 최근 소개가 되었는데, 그것이 바로 구글 웨이브(Google Wave) 입니다.  아직 국내에서는 웨이브로 세미나나 컨퍼런스에 대한 정리가 이루어지는 것은 거의 본 적이 없는데, 미국의 한 블로거가 구글 웨이브로 여러 사람들이 세미나와 컨퍼런스 발표 자료를 실시간으로 정리하는 과정을 포스팅한 것이 있습니다.  한 마디로 대단하다는 생각이 들더군요.  자연스럽게 세미나의 내용 전체가 요약되고, 마치 프로시딩 요약집이 실시간으로 만들어지는 듯한 착각이 들 정도 입니다.  직접 그 과정을 따라가 보겠습니다.

원문:


세미나를 듣던 청중 한명이 웨이브를 시작합니다.  그리고, 세미나에 참석한 사람들을 초청합니다.



자연스럽게 모니터를 보면서, 협업을 통해 스피커가 이야기하는 것을 같이 정리합니다.



첫번째 강의가 끝나갈 무렵, 많은 사람들이 이 웨이브에 참가하면서 대부분의 발표내용이 완벽하게 기록됩니다.



컨퍼런스 조직위 측에서 웨이브 디렉토리를 구성하고, 각각의 프리젠테이션마다 어떤 내용이 발표되었는지 찾아볼 수 있습니다.  또한, 피드백 웨이브도 개설해서 활용을 합니다.



정말 멋지지 않습니까?  물론 트위터도 좋은 도구입니다만, 웨이브를 활용한다면 정말로 세미나나 컨퍼런스를 기록하고 상호토론을 하는데 기가막힌 성과를 낼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여기에 발표 슬라이드를 Slideshare를 통해서 공유하고, 연자들의 상호작용이 더해질 수 있다면 금상첨화이겠지요?


WRITTEN BY
하이컨셉
미래는 하이컨셉, 하이터치의 세계라고 합니다. 너무 메마르고 딱딱한 이야기보다는 글로벌 시대에 어울리는 세계 각국의 이야기, 그리고 의학과 과학을 포함한 미래에 대한 이야기의 세계로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트랙백  4 ,